[AD]

텔루스 "이디 관리종목 지정 우려…50억 유상증자 철회"

최종수정 2018.02.14 18:58기사입력 2018.02.14 18:58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텔루스 는 지난해 12월 이디 의 유상증자에 참여해 주식 353만주를 50억원에 취득하기로 했으나 이디가 관리종목으로 지정될 사유가 발생해 유상증자 청약을 철회하기로 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이날 이디는 유상증자 배정 대상자를 텔루스에서 에스그룹으로 변경한다고 공시했다. 에스그룹은 이디의 주식 353만주를 50억원에 취득한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